춘천의 대표적인 관광지역 중에 육림고개가 있어요.

원래는 도심공동화 현상으로 인해서 상권이 죽어버린 곳이었지만, 춘천시의 도심재생화 사업과 청년몰 입점이 성공적으로 이뤄지면서 다시금 상권이 살아나고 있는 지역이에요.

타 지역에서 견학을 오기도 하고요.



육림고개의 대표적인 맛집으로 육림닭강정이 있어요.

예전부터 있었는지는 잘 모르겠어요.

인천의 신포닭강정, 속초의 만석닭강정 등이 전국적인 유명세를 얻게 된 이후로 각 지역마다 닭강정 맛집이라는 곳들이 하나둘씩 생겨났는데, 그러면서 부각된 거 같아요.

관광객들이 많이 찾는다고 들었는데, 제 친구도 근처에 사올 일 있으면 종종 사온다고 하더라구요.

육림닭강정은 춘천낭만시장 (중앙시장) 입구/명동 브라운5번가에서 육림고개로 올라가는 길 중턱 즈음에 위치해있어요.

춘천역에서는 걸어서 30분 정도 걸려요.

영업시간은 정오부터 오후 8시까지입니다.



원래는 좀 더 아래쪽에 매장이 있었는데, 장사가 잘 되었는지 좀 더 넓은 곳으로 확장 이전했어요.

옛날 자리는 창고로 쓰고 있다고 해요.

다음카카오 지도 및 네이버 지도에는 아직 변경된 위치가 반영되어 있지 않아요.

지도 앱에서 검색할 때는 '가라지 garage' 라고 하는 패밀리 레스토랑을 찾는 게 나아요.

그 건물 1층이거든요.



메뉴는 닭강정 단 하나 뿐이며, 맵기에 따라 순한맛/중간맛/매운맛으로 나뉘어져있어요.

순한맛은 유치원생 이하도 먹을 수 있는 달달한 맛이며, 중간맛은 김치 정도의 맵기, 매운맛은 불닭볶음면 정도라고 해요.

가격은 순한맛과 중간맛이 17,000원이며, 매운맛이 18,000원입니다.

홀은 마련되어 있지 않고, 포장만 가능합니다.



포장은 종이 상자에 담겨서 나옵니다.

육림닭강정은 '식혀서 먹는 닭과자' 라는 느낌을 살려서 만든다고 하는데, 식혀서 먹을 수 있게끔 김이 빠지는 구멍이 마련되어 있어요.

상자에는 쿠폰이 붙어있는데, 10장을 모으면 10,000원 할인이 된다고 하네요.



순한맛


저는 매운 걸 못 먹기 때문에 유치원생도 먹을 수 있다는 순한맛을 구입했어요.

미리 전화를 하면 대기없이 바로 받을 수 있다는데, 저는 그냥 갔는데도 2-3분 정도 만에 바로 받아왔어요.

양은 꽤 많은 편이며, 검은깨가 약간 뿌려져있어요.

튀김옷 겉면에는 조청인지 물엿인지 많이 묻어져있어서 꽤 끈적거리며 단단해요.

젓가락으로 집어서 앞접시에 덜어놓는데, 닭강정과 접시가 닿을 때마다 깡깡소리가 나요.



육림닭강정에는 땅콩분태 대신 통아몬드가 들어있어서 땅콩 알러지가 있는 사람도 먹을 수 있는 게 장점이에요.
뼈 없이 전부 순살이고요.


왜 이렇게 매워?


분명히 순한 맛은 유치원생도 먹을 수 있는 정도의 맵기라고 했고, 가장 많이 나간다는 중간맛은 청양고추가 들어있어요.
하지만 잘못 나온 게 아닐까 싶을 정도로 매웠어요.
2-3조각을 먹으면 입이 얼얼해요.
제가 매운 걸 정말정말 못 먹는다고는 하지만 그래도 성인인데, 유치원애들이 먹을 수 있는 수준이 절대 아니예요.
조청이 많이 들어가서 놔뒀다 다음날 데우지 않고 먹어도 바삭하긴 했지만, 사람에 따라서는 딱딱하다고 느낄 수도 있어요.
게다가 끈적거려서 서로 들러붙어요.
맛집으로 유명한 곳이기도 하고, 타 지역에서도 일부러 사러온다고 하는데, 제 입맛에는 솔직히 그 정도는 아니었네요.


 


(재미있게 보셨으면 아래의 를 눌러주세요 ^_^)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강원 춘천시 죽림동 30-22 | 육림닭강정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히티틀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저도 작년에 속초가서 만석닭강정 먹어봤는데 그렇게 맛있지는 않더라구요 ㅎㅎ 맛집이라고 가면 은근 별로인데가 많은거 같아요 :)

    2020.03.31 08:4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맞아요.
      그냥 집 근처에 있으면 먹을만한데 굳이 찾아가서 먹을만한 그런 맛까지는 아닌 경우가 많더라구요ㅎㅎㅎ

      2020.04.05 22:55 신고 [ ADDR : EDIT/ DEL ]
  2. 닭강정 진짜 맛있을 거 같네요 ㅎㅎ

    2020.03.31 09:0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저는 모든 닭 요리를 좋아하지만 희한하게 닭강정은 맛있는 거 잘 모르겠더라고요.
    히티틀러님 설명 들으니 굳이 찾아서 먹지는 않을 거 같네요. ^^;

    2020.03.31 12:0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보통 치킨이나 닭강정은 남녀노소 좋아하던데...
      전 여기 말고 그냥 다른 치킨집 갈 거 같아요.
      제 취향은 아니더라구요.

      2020.04.05 23:11 신고 [ ADDR : EDIT/ DEL ]
  4. 너무 맛있을거 같아요~

    2020.03.31 13:0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아이고; 매우셨군요 ㅠ 그래도 비주얼은 닭강정의 윤기있는 모습을 지대로 표현한것 같아요 ㅠ

    2020.03.31 14:0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만 매운 게 아니라 같이 드신 부모님도 맵다고 하시더라구요.
      조청인지 물엿을 많이 써서 그런지 끈적끈적하고 윤기가 많이 돌았어요.

      2020.04.05 23:12 신고 [ ADDR : EDIT/ DEL ]
  6. 가봐야겠어요. 입맛 땡깁니다..

    2020.04.04 13:2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