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28x90
반응형

버거킹에는 킹모닝 이라는 모닝 메뉴가 있어요.

킹모닝 판매가 시작된 건 2016년이지만, 일부 매장 한정에 모닝 시간이라고 해도 햄버거를 판매했기 때문에 맥모닝만큼 많이 알려지지 않았어요.

그러던 올해 3월 2일, 메뉴를 리뉴얼해서 새로 출시했습니다.

이번에 출시한 메뉴는 햄&에그와 베이컨&에그 예요.



참고 : 버거킹 킹모닝 신메뉴 베이컨&에그 후기




햄&에그 세트


햄&에그 가격은 단품 3,100원, 세트 4,000원입니다.

햄&에그 칼로리는 단품 391kcal, 세트 566kcal 입니다.

중량은 165g 입니다.

베이컨&에그와 가격은 동일하지만, 중량은 18g 더 많고, 칼로리는 33kcal 더 높아요.

기본 음료는 따뜻한 아메리카노인데, 200원을 추가해서 콜라로 변경했습니다.

맥도날드는 커피 - 탄산음료 변경에 추가 금액이 없는데, 버거킹은 아메리카노가 아니면 몇 백원이라도 추가금액이 있는 건 좀 불편했여요




햄&에그 지름이 8cm, 높이는 5cm 정도입니다.

모닝메뉴라고는 하지만, 저가형 사이즈 버거 정도 크기는 되요.

포장지는 마찬가지로 킹모닝 전용 포장지를 사용하고 있어요.



햄&에그는 에그번에 계란프라이, 슬라이스 햄, 양상추, 마요네즈로 구성되어 있어요.

이전의 킹모닝은 크루와상을 사용했는데, 올해 3월 2일부터는 킹치킨버거에 사용하는 에그번으로 바꿨어요.

베이컨&에그에는 소스로 케첩이 들어갔는데, 여기에는 케첩이 빠졌어요.



담백한데 짭짤



케첩이 빠져서인지 전체적으로는 맛이 담백하니 딱 모닝 메뉴 느낌이에요.

하지만 햄맛이 의외로 많이 나서 좀 짭짤한 편이었어요.

샌드위치용 슬라이스 햄은 1장이지만, 반으로 접어서 2겹으로 들어가있거든요.




야채가 들어간 게 좋아요



버거킹에서 판매한다고 해도 패티나 소스 같은 게 들어가지 않다보니 버거킹 특유의 특색이 느껴지지는 않았어요.

맥도날드의 맥모닝의 경우 베이컨 토마토 머핀을 제외하고는 야채가 들어가지 않아요.

안 그래도 질깃한 잉글리쉬 머핀에 치킨이나 미트 패티, 치즈, 계란 정도만 들어가있으니 먹다보면 퍽퍽하고 목이 막혀요.

킹모닝의 경우는 기본적으로 양상추가 들어가있고, 추가 비용을 내면 올엑스트라도 가능해요.

개인적으로 야채가 많은 걸 좋아해서 맥모닝보다는 킹모닝이 좀 더 입맛에 맞네요.

토마토도 들어갔으면 좋겠어요.




(재미있게 보셨으면 아래의 를 눌러주세요 ^_^)

728x90
반응형
Posted by 히티틀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먹음직 스럽군요

    2020.09.05 07:4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 버거킹 킹모닝이 있네요~~^^ 좋은정보 잘 보고 갑니다~~^^

    2020.09.05 08:5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맥모닝처럼 아침에 이거만 파는 게 아니다보니까 많은 분들이 잘 모르시더라구요ㅎㅎ

      2020.09.05 09:46 신고 [ ADDR : EDIT/ DEL ]
  3. 킹모닝이 있었다는 거 몰랐어요. 양상추 엑스트라 할 수 있으면 전 무조건 추가...그래야 아삭하고 좋더라고요ㅎ

    2020.09.05 10:1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양상추 추가될 거예요.
      키오스크에 보니까 올엑스트라도 있었는데, 올엑스트라 해봤자 크게 더 들어가는 재료도 없고 그냥 양상추만 추가하는 게 더 나을 거 같아요.

      2020.09.05 10:26 신고 [ ADDR : EDIT/ DEL ]
  4. 킹모닝은 히티틀러 님 덕분에 처음 알게 되었네요. 저는 저런 메뉴가 있는지도 몰랐어요 ㅎㅎ 흥미롭네요!
    마지막 말에 너무 공감합니다ㅠㅠㅠ먹다보면 항상 아쉬운 건 야채더라구요. 야채가 좀 인심좋게 팍팍 들어갔으면 좋겠는 마음이네요.

    선구독하고 갑니다~ 자주 소통해요! =)

    2020.09.05 11:3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모르시는 분들이 아마 대부분일 거예요.
      맥모닝이야 그 시간대에는 무조건 맥모닝을 먹게하니까 정착했지만, 버거킹은 햄버거를 구입할 수 있으니 굳이 킹모닝을 드시는 분들은 거의 없으시거든요.
      야채가 많이 들어간다는 점은 킹모닝을 가장 큰 장점이라고 생각해요 ㅋㅋㅋ

      2020.09.07 12:50 신고 [ ADDR : EDIT/ DEL ]
  5. 포스팅 잘 보고갑니다.
    먹음직 스럽네요..^^
    오늘도 좋은하루 되시고 즐거운 주말 보내세요~~ ^^

    2020.09.05 15:0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6. 우와~ 몰랐던 메뉴인데 아침식사로 좋을 것 같아요! 좋은 포스팅 잘 보구 공감 누르고 갑니다~~

    2020.09.05 15:4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7. 맥모닝만 있는 줄 알았는데 킹모닝도 있군요. 띠용..

    2020.09.05 19:1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8. 버거킹에 모닝세트가 나온 줄은 몰랐네요. 잘 보고 구독하고 가요~

    2020.09.05 19:3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예전부터 있던 메뉴였는데, 올해 3월에 리뉴얼된 걸 이제서야 먹어봤네요ㅠㅠ

      2020.09.07 12:51 신고 [ ADDR : EDIT/ DEL ]
  9. 포스팅 잘보고가요^^

    2020.09.05 22:0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0. 히티틀러님버거킹은 맥도날드처럼 맥모닝 메뉴만 팔지않아서 그런지 모르시는 분들이 많은 것 같습니다. 히티틀러님언제나 파이팅!!

    2020.09.06 02:2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모든 매장에서 판매하지도 않지만, 그 점이 큰 거 같아요.
      댓글 보니 대부분이 그런 메뉴도 있었냐는 반응이시네요ㅋㅋㅋ

      2020.09.07 12:51 신고 [ ADDR : EDIT/ DEL ]
  11. 오늘 점심은 패스트푸드 한번 먹어야겠어요 좋은 일요일 보내세요

    2020.09.06 10:5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2. 맥모닝도 아직 못 먹어봤는데 킹모닝이라니...
    저는 아침에만 판매하는 메뉴는 먹을 일이 없네요.ㅜㅜ

    2020.09.06 21:2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