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간을 때워야하는데, 원래 가려던 카페가 하필 휴일었어요.

플랜B를 전혀 생각하지 않았던 터라 어디로 가야할지 고민이 되었어요.



오랜만에 한림대 쪽으로 가볼까?



한림대 쪽은 대중교통으로 가기가 번거로워서 거의 가지를 못했던 곳이에요.

마침 있던 곳에서 한림대로 바로 가는 버스도 있어서 오랜만에 한 번 가보기로 했어요.

한림대 인근은 대학가이기도 하고, 대형병원도 있고, 오가는 사람들이 제법 많아서 괜찮은 카페들이 꽤 많거든요.



제가 다녀온 카페는 그라시아 커피 로스터스예요.

예전에 이 근처를 지나칠 때 눈여겨봐뒀던 카페이기도 하고, 로스터리라고 하니 커피맛도 괜찮을 거 같았거든요.

위치는 춘천 향교에서 한림대 정문을 따라 올라가는 길에서 첫번째 골목 입구쪽에 위치해있어요.

큰 길에서도 바로 보이고, 시내버스 이용시 '향교' 정류장에서 내리면 바로 보여요.

춘천 명동이나 춘천 시청에서는 걸어서 10분 정도이며, 경춘선 춘천역은 걸어서 30분 정도 걸려요.

영업시간은 오전 11시부터 오후 11시까지이며, 일요일은 휴무라고 합니다.



그라시아 커피 로스터스는 옛날식 2층 단독주택을 개량해서 카페로 바꾼 거 같아요.

실제 이 지역은 오래된 주택가로 1960-70년대에 지어진 옛날 집들이 많아요.

원래 이 카페는 1993년부터 강원대 후문 쪽에서 운영했지만, 이후 현재의 위치인 교동쪽으로 이사했다고 하네요.



입구부터 의자와 담쟁이 덩굴이 반겨주는게 단독주택 느낌이 나요.





그라시아 커피 로스터스 메뉴.

커피 메뉴는 6-7개 정도 있고, 수제청으로 만드는 차와 에이드 종류도 판매하고 있습니다.

가격은 5~6천원대이며, 테이크아웃시 500원이 할인됩니다.

대표 메뉴는 교동라떼와 교동빙수, 죠리봉봉이라고 합니다.

핸드드립 커피 메뉴도 있는데, 간단한 커핑노트를 보고 원두를 선택할 수 있어요.

드리퍼는 하리오V60 예요.



1층 안쪽에 로스팅 기계가 있는 것으로 봐서 직접 원두를 로스팅하시는 거 같아요.

원두 판매도 하시더라구요.



1층에는 큰 테이블도 있고, 룸처럼 분리된 공간에 테이블도 몇 개 있었어요.

하지만 자리가 없어서 2층으로 올라갔습니다.







그라시아 커피 로스터스 2층.

옛날 집의 2층에서 문을 없애서 오픈형식으로 만들었어요.

그래서 오픈 좌석부터 소파 자리, 공간이 어느 정도 막혀있는 테이블까지 자리 종류가 다양했어요.



오븐에서는 스콘을 굽고 있었어요.

제가 주문할 때는 디저트 종류가 별로 없어서 생략했는데, 베이킹도 직접 하나봐요.



발코니가 오픈되어있어요.

예전에는 테이블이 있던 모양인데, 지금은 소음이나 주변 민원 때문에 테이블을 치웠다고 해요.

근처에 볼거리가 있는 거도 아니고, 2층 건물이라 크게 볼거리는 없고, 실제 주택이며 원룸 건물 등 사람사는 집이 너무 가까워서 민원이 들어올만 하겠다 싶더라구요.



교동라떼

제가 주문한 음료는 교동라떼로, 이 카페의 대표 메뉴라고 해요.
핫/아이스 둘 다 주문 가능한데, 저는 아이스로 주문했고 얼음을 조금 적게 달라고 했어요.
가격은 5,500원으로, 테이크아웃시 500원이 할인됩니다.


이 땅콩맛은 뭐지..?


메뉴판 설명에는 '달달하고 고소한 크림라떼 스타일'이라고 쓰여있는데, 이전에 다른 카페들에서 먹어본 크림라떼들과는 많이 달랐어요.
보통은 에스프레소 샷을 넣고 그 위에 휘핑크림을 올리는데, 여기는 아래쪽에 우유이고 위에 올린 크림은 씁쓸한 맛이 나는 게 에스프레소 휘핑인 거 같아요.
컵에 입 대고 그대로 마셔야한다고 빨대도 안 줘요.
그리고 견과류맛, 특히 땅콩맛이 정말 노골적으로 나서 '크림에 땅콩버터를 넣었나?' 하는 생각이 들 정도였어요.
계속 맛을 곱씹으면서 곰곰이 생각해보니 우유가 카페밀크가 아니라 곡물 우유인 거 같았어요.
커피의 맛은 많이 나지 않지만, 달달하고 고소해서 나름 매력적인 음료였어요.







커피가 맛있을 거 같아서 들어간 카페였는데, 솔직히 커피맛은 잘 모르겠어요.
하지만 사진 찍을만한 장소가 많아서 인스타용 사진을 남기기에도 좋을 거 같고, 사람 많지 않을 때는 조용하게 작업하기에도 괜찮아보였어요.
콘센트가 많이 있어서 근처 대학교 학생들이 모여서 팀플 비슷한 걸 하기도 하더라구요.
조용하게 시간 보내기 괜찮은 카페였어요.






(재미있게 보셨으면 아래의 를 눌러주세요 ^_^)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강원 춘천시 교동 148-4 | 그라시아 커피로스터스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히티틀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카페 예쁘네요~ 잘보고 갑니다!

    2020.10.10 10:5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 저도 한림대 한 번 가본적 있는데 ㅎㅎ 반가워서 들어왔네요 공감 누르고 갑니다:)

    2020.10.10 12:1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근처에 시청도 있고, 한림대학교 병원은 강원도에 몇 개 없는 대형병원이라 많은 분이 오시더라구요.
      방문 감사해요!!!

      2020.10.10 12:27 신고 [ ADDR : EDIT/ DEL ]
  3. 리모델링하는 카페들이 정말로 많은것 같습니다~ 좋은정보 잘보고 갑니다~ 행복한 연휴 되세요~~

    2020.10.10 13:1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4. 사진을 보고 옛날 전원주택을 리모델링해서 하는건가 했는데 맞군요 ㅋ
    커피 이름도 그렇고 잔모양도 그렇고 옛스럽네용

    2020.10.10 16:0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이 근처에 다 오래된 집들이에요.
      예전에 근처에 있는 다른 카페를 갔는데, 거기 서까래에 1960년대에 지었다고 써놓았더라구요.

      2020.10.11 23:35 신고 [ ADDR : EDIT/ DEL ]
  5. 카페이쁩니다. 잘보고갑니다^^

    2020.10.10 16:5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6. 요즘은 조용한 분위기를 컨셉으로
    생기는 카페들도 많은 것 같아요.
    저희 동네에도 비슷한 느낌의
    카페들이 많이 생긴터라 공감하고 갑니다!

    2020.10.10 17:1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여기 구옥은 살던 사람들이 이사가거나 돌아가셔서 빈집이 된 곳도 많고, 임대료도 저렴해서 구입해서 개조하시거나 하는 경우가 많더라구요.
      덕분에 조용하게 잘 쉬다 왔습니다ㅎㅎ

      2020.10.11 23:35 신고 [ ADDR : EDIT/ DEL ]
  7. 조용조용한 분위기 카페인것같아요 ㅎㅎㅎ 놀러가고싶네요~~ㅠㅠ

    2020.10.11 08:3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근처에 주택이 많아서 막 시끄럽게도 못해요.
      제가 갔을 때는 사람도 별로 없어서 조용히 잘 보내고 왔습니다ㅎㅎ

      2020.10.11 23:34 신고 [ ADDR : EDIT/ DEL ]
  8. 땅콩맛! 먹어보고싶네요~

    2020.10.11 12:3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전혀 예상을 못했는데 땅콩맛 나는 게 신기하더라구요.
      어떻게 만들었는지 궁금해졌어요ㅋㅋ

      2020.10.11 23:32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