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28x90
반응형


SFC는 두샨베 루다키 거리에 있는 패스트푸드점입니다.



중앙아시아에서는 맥도날드나 버거킹 같은 다국적 패스트푸드점은 찾아보기 힘듭니다.

'감부르게르(햄버거)'라고 파는 곳은 어렵지 않게 볼 수 있으나, 현지화가 많이 되어서 모양만 그럴싸 하거나 아니면 거의 되네르 케밥에 가까운 경우가 많습니다.

그에 비해 SFC는 비교적 우리가 생각하는 '패스트푸드'에 비교적 가깝습니다.

현지음식이 입에 잘 맞지 않거나, 가볍게 끼니를 때우고 싶을 때, 패스트푸드가 먹고 싶을 때 가면 좋습니다.

주 메뉴는 햄버거와 피자, 치킨입니다.



햄버거는 조금 사이즈가 작습니다.

소스도 우리나라처럼 화려하고 다양한 소스를 사용하지 않고, 케찹과 마요네즈 정도의 기본적인 소스만 쳐주는 것이 대부분입니다.



중앙아시아 지역 대부분에서 피자는 이렇게 도우가 얇은 씬 피자가 나옵니다.



한국에서 패스트푸드점은 저가로 간단하게 끼니를 때울 수 있는 곳이라는 이미지가 강하지만, 두샨베에서 SFC는 상당히 고급식당입니다.

가격은 한국과 비슷한 수준인데, 타지키스탄 물가를 감안한다면 꽤 비싼 편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영어를 어느 정도 구사할 줄 아는 직원도 있고, 메뉴판에 사진이 있기 때문에 주문을 하는 것은 별로 어렵지 않습니다.


음료는 주로 콜라인데, 코카콜라와 RC 콜라를 주문할 수 있습니다. 

코카콜라는 RC콜라보다 조금 더 비싸고, 캔이나 1.5리터 페트병을 따서 컵에 따라주는 스타일입니다.

가끔 코카콜라가 없을 때도 있습니다.

RC콜라는 코카콜라나 펩시콜라보다 맛이 조금 밍밍합니다. 


내부 화장실은 유료로 이용할 수 있습니다.

가격은 50디람인데, 문 앞에 있는 바구니에 자율적으로 돈을 넣습니다.

청소하시는 아주머니가 보이시면 그 분에게 드리면 됩니다.

화장실이 조금 좁은 편이라서 사람이 많을 경우 기다릴 수 있습니다.


위치는 두샨베 루다키 거리 30번지 입니다.



728x90
반응형
Posted by 히티틀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외국갈때 고민스런게 유료화장실이더군요 ^^ 문화의 차이다보니....

    2013.09.08 17:0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유료 화장실이 많은 나라들도 보통 식당 내에 있는 화장실은 무료로 이용할 수 있는데, 돈을 받아서 깜짝 놀랐어요.
      저는 모르고 사람이 없을 때 한 번 무료로 사용한 적이 있어요ㅋㅋ

      2013.09.08 19:52 신고 [ ADDR : EDIT/ DEL ]
  2. 알 수 없는 사용자

    저도 한번 가보고 싶은..ㅎ
    사진보고 있으니 그냥 여행이 떠나지고 싶어지네요.ㅎ

    2013.09.08 19:41 [ ADDR : EDIT/ DEL : REPLY ]
    • 그죠 ㅋㅋㅋ
      여행기를 쓰다보면 제일 문제가 사진을 보면서 다시 떠나고 싶어져요ㅠㅠ

      2013.09.08 19:53 신고 [ ADDR : EDIT/ DEL ]
  3. 아..정말 그 말씀에 공감해요.
    여행가고 싶은 마음이 다시 들게 만드는 사진들..
    저는 작년 가을에 미국에 갔었는데, 그 때 생각이 요즘 많이 나네요..

    히티틀러님은 또 다시 여행을 떠나실 계획을 갖고 계신가요??

    2013.09.09 00:5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여행이야 항상 떠나고 싶죠.
      여권은 있지만, 여건이 안 되서 못 떠나고 있습니다ㅠㅠ

      2013.09.09 23:04 신고 [ ADDR : EDIT/ DEL ]
  4. 알 수 없는 사용자

    서울파이낸셜센터 생각하고 들어왔네요 ㅎㅎ 좋은 하루 보내세용^_^

    2013.09.09 07:50 [ ADDR : EDIT/ DEL : REPLY ]
    • 달방울님 댓글을 보고 검색해보니, 서울 파이낸스 센터에 'SFC 카페'라는 곳이 있네요.
      처음 알았어요ㅋㅋㅋ

      2013.09.09 23:05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