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경주2021. 9. 29. 07:00
 


728x90
반응형

황남동에 있는 한옥 숙소로 숙소를 옮기고 나서 사장님께 근처에 밥 먹을만한 집이 없는지 물었어요.
한식인지 양식인지, 음식 종류도 묻지 않으시고 추천해주신 데가 '마시 조은집' 이예요.
한정식 집인데 사장님 본인도 자주 식사하러 가시고, 다른 손님들께도 추천해드렸는데 다들 좋아했다고 하시더라구요.

 

 

마시조은집은 경주시 노동동에 위치하고 있어요.
경주역 앞으로 쭉 내려오는 화랑로에서 금관총, 금령총 가는 방향으로 가다보면 있는 한옥집입니다.
영업시간은 잘 모르겠어요.
매장에서도 안내를 따로 보지 못했고, 네이버 지도나 카카오앱에도 등록이 안 되었더라구요.

 

 

 

식당은 1960~1970대 기와집 한옥을 개량해서 만든 거 같아요.
건물 자체도 그렇고, 인테리어도 민속박물관에서 볼 수 있을 거 같은 옛날 물건들을 진열해놓았어요.

 

 

마시조은집 메뉴.
여기는 한정식 겸 고깃집입니다.
고기 드시러 오는 분도 계시고, 한정식 드시러 오는 분도 계신데, 저는 사장님께 꼭 돌솥밥을 먹으라고 추천을 받았어요.
정식과 돌솥밥은 메뉴 자체는 동일하지만, 일반 공깃밥이 나오느냐 돌솥밥이 나오느냐 차이예요.
여기에 고기를 같이 구워먹을 수 있는 메뉴도 있고요.

 

 

돌솥밥 2인입니다.
꽁치구이를 비롯해서 각종 반찬이 쫙 차려져요.
대부분은 나물이나 채소를 이용한 게 많아서 정말 시골밥상 같았어요.
반찬 종류는 따로 팔기도 한대요.
점심 시간이 좀 지나서 갔더니 손님이 제 일행 밖에 없었는데, 사장님께서 음식에 대한 자부심이 대단하신 거 같았어요.
이전에 다른 데에서 분점을 열자는 말도 있었는데 음식맛 떨어질까봐 다 거절하고, 지금도 자녀들에게조차 음식을 안 맡기도 직접 손수 다 하신다고 하더라구요.
본인이 음식을 못하는 날에는 아예 가게 문을 닫는다고 해요.

 

 

빡빡장이라고 해서 여기에서 유명한 반찬 중 하나예요.
강된장 비슷해서 나물이랑 같이 밥이랑 비벼먹거나 쌈을 싸먹으면 된대요.
저는 비벼먹는 건 별로 좋아하지 않아서 쌈으로 먹었는데, 너무 짜지 않고 담백해서 좋더라구요.

 

 

돌솥밥은 안의 밥을 다 퍼내고, 물을 부어서 누룽지도 만들어먹는 게 진리죠.

 

 

남쪽 지방은 날씨가 더우니까 음식들이 전반적으로 짜고 자극적일 것이라고 생각했어요.
경주는 바다도 인접해있으니까 더더욱요.
그런데 의외로 담백하고 건강한 맛이었어요.
서울 쪽 음식과 가장 큰 차이점은 단맛이 적어요.
매운 음식도 서울 쪽에서 파는 건 매콤달콤하고 자극적인 맛이라고 하면 여기에서는 매운맛만 깔끔하게 나는 거 같아요.
그렇다 보니 사람에 따라서는 맛이 없다거나 너무 밍숭맹숭하다고 느낄 수도 있는데, 저는 오히려 그래서 더 좋았어요.
한정식은 가짓수가 많아서 먹는 거만 먹고 나머지 반찬은 남기는 경우가 태반인데, 정말 남기는 거 하나 없이 싹싹 다 비웠습니다.

 

 

 

(재미있게 보셨으면 아래의 를 눌러주세요 ^_^)

728x90
반응형
Posted by 히티틀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넘맛나보이네요 ~~ 부럽습니다

    2021.09.29 09:0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진짜 남기지 않고 싹싹 다 먹었습니다.
      사장님께서 좋아하시더라구요ㅎㅎㅎ

      2021.09.29 13:45 신고 [ ADDR : EDIT/ DEL ]
  2. 오 가보고 싶은데 이런 곳은 1인 이용은 어렵겠죠? ㅠ ㅠ 경주 혼자 갈 예정이라서욥 ㅠ ㅠ

    2021.09.29 12:1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건 안 물어봤어요.
      한식의 가장 큰 문제는 1인 식사가 안 되는거, 공감합니다ㅠㅠ
      한 번 전화문의해보시는 건 어떨까요.

      2021.09.29 12:34 신고 [ ADDR : EDIT/ DEL ]
    • 메모해두었다가 가고 싶어지면 한 번 연락해봐야겠어요! ㅎㅎ

      2021.09.30 19:03 신고 [ ADDR : EDIT/ DEL ]
  3. 사장님께서 정말 장인정신을 가지고 운영하시나 봐요. 본인이 직접 요리하지 못하면 아예 문을 닫을 정도라니.. 이야...

    2021.09.29 18:1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바쁘지 않을 시간에 갔던 터라, 타지인인 거 같은데 어떻게 알고 왔냐부터 시작해서 이런저런 얘기를 하시는데 사장님이 자신의 음식에 대한 자부심이 뿜뿜하다는 게 느껴졌습니다.
      음식 다 비우고 일어나니까 매우 기뻐하시더라구요ㅎㅎㅎ

      2021.09.29 18:43 신고 [ ADDR : EDIT/ DEL ]
  4. ㅎㅎㅎ마시조은집..상호 보고 빵~~터졌습니다..ㅎㅎㅎ
    저도 여행가서 숙박업소 사장님한테 갈만한 식당 물어 보곤 하는데 실패가 없더라구요
    사장님이 음식에 대한 자부심이 정말 대단하시네요
    이런 마음가짐으로 음식을 만드시니 음식 맛이 없을수가 없겠어요~^^

    2021.09.29 19:1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사장님이 아주 저기 단골이신 거 같았어요.
      숙소 사장님 추천으로 왔다고 하니, 아 거기? 하고 바로 맞추시더라구요ㅋㅋㅋ

      2021.09.30 19:11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