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로운 음식을 맛보는 것도 물론 즐거운 일이지만, 내 입맛에 맞는 맛집을 알고 있는 것도 그 못지 않은 큰 즐거움인 거 같아요.

봉자마라탕이 제게는 그런 곳 중 하나예요.



봉자마라탕은 대림에 있는 중국 동북지역 음식점이예요.

인근에 중국 교포들이 많이 살기 때문에 가격도 저렴한 편이고 양도 많고 어떤 음식을 시켜도 맛이 평균 이상은 해요.

멀어서 자주 가지는 못하지만, 그래도 1달에 1번 이상을 꾸준히 가는 거 같아요.

이전에도 포스팅한 곳이기도 하고요.


자세한 메뉴는 대림 맛집 - 봉자마라탕 를 참고하세요.



오후 3시 같이 애매한 시간에 가도 늘 한 두 테이블은 차지하고 있어요.

금요일 밤이나 주말 같은 때에는 자리 찾기 힘든 경우도 많고요.



산시량피


원래 봉자마라탕에 오면 탄탄면을 주로 시켜먹지만, 이번에는 '여름이 가기 전에 먹고 가자' 라는 생각으로 량피를 시켰어요.

량피는 가라앉힌 전분 앙금을 가지고 면을 만들어서 오이나 콩나물 등을 넣고 매콤하게 무친 요리인데, 산서성 지방에서는 거의 분식처럼 먹는 음식이라고 해요.

쫀득한 면과 매콤한 양념, 아삭하게 씹히는 야채가 정말 여름에 딱 어울리는 음식이예요.

저는 고수를 좋아해서 따로 더 달라고 해서 먹었는데, 고수를 싫어하시는 분들은 미리 빼달라고 말씀하세요.



꿔바로우

봉자마라탕에 오면 꼭 시켜먹는 메뉴 중 하나예요.
중국 음식을 많이 먹어본 것은 아니지만, 제가 먹어본 꿔바로우 중에서는 이곳이 가장 바삭하고 맛있는 거 같아요.
개인적으로 튀김옷이 눅눅해지는 것이 싫어해서 탕수육을 시키면 소스에 찍어먹는 찍먹파인데, 여기는 소스에 버무려져 나와도 바삭해요.
게다가 식사를 다 할 때까지 그 바삭함이 유지가 되거든요.
톡 쏘는 중국 식초 냄새가 나긴 하지만, 그래도 너무 신맛이 강하지도 않고요.









봉자마라탕은 위치가 멀다보니 늘 귀찮아서 잘 가게 되지는 않지만, 다녀오고 나서는 늘 후회가 없는 곳인 거 같아요.
중국어만 알면 이 메뉴 저 메뉴 시켜볼텐데요.




(재미있게 보셨으면 아래의를 눌러주세요^_^)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대림2동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히티틀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아삭한 채소와 쫀득한 면에 매운 양념. 산시량피는 완전히 제 스타일인 것 같아요.
    그런데 미국 중식에서는 한번도 본 적이 없어요. 정통 중식하는 곳에 가야 먹을 수 있을 것 같기도...
    튀긴 음식을 소스에 넣으면 금방 눅눅해지곤 하던데 여기 꿔바로우를 아주 잘 만드나 봐요.
    이것도 먹고 싶네요. ^^*

    2015.09.07 11:4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중국에서도 대중적으로 널리 퍼진 음식이 아니라서 그런지 한국에서도 파는 곳이 많지 않아요.
      서울에서도 건대 양꼬치거리나 대림 쪽이 아니면 파는 것을 한 번도 못 봤어요.
      여기 꿔바로우는 이제까지 먹어본 꿔바로우 중에서 가장 바삭하면서도 딱딱하지 않아서 제일 좋아해요ㅎㅎㅎㅎ

      2015.09.08 19:03 신고 [ ADDR : EDIT/ DEL ]
  2. 호오 ㅎㅎㅎ 저는 진짜 중국에서 드신줄 알았네요~!!ㅎㅎㅎㅎ

    2015.09.07 13:0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전 아직 중국 근처도 못 가봤어요ㅎㅎㅎ
      대림은 워낙 그쪽에서 오신 분이 많아서 여기도 현지와 비슷한 맛이 날 거 같기는 하지만요.
      나중에 진짜 현지에서 먹어보고 싶네요.

      2015.09.08 19:04 신고 [ ADDR : EDIT/ DEL ]
  3. 마라탕 맛집이라고 하셔서 마라탕을 드셨는 줄 알았는데 꿔바로우와 산서량피를 드셨네요^^
    산시량피도 마라탕만큼이나 중국 본토 느낌이 나고 색다른 음식인 것 같습니다.
    한번 맛 보고 싶네요. 사진 잘 감상하고 갑니다. 즐거운 한 주 되세요

    2015.09.07 14:0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마라탕이 유명하긴 한데, 저는 매워서 아예 먹지를 못해요.
      그래서 늘 다른 메뉴를 시켜먹어요.
      파라다이스 블로그님도 즐거운 하루 되세요^^

      2015.09.08 19:07 신고 [ ADDR : EDIT/ DEL ]
  4. 꿔바로우 , 탄탄면 둘 다 제가 좋아하는 음식인데 꼭 가봐야 할 식당이네요 :-)
    서울엔 정말 세계음식 전문점이 많아서 좋은것같아요 -
    시골사는 저는 그저 부러워요 ㅠㅠ

    2015.09.07 15:4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우리나라도 많이 글로벌화되면서 정말 다양한 국가의 음식을 접할 수는 있는데, 대부분이 서울에 집중되어 있죠.
      저도 가끔 고향에 가면 제대로 된 양꼬치 전문점 하나 없어서 답답할 때가 많아요.
      이런 음식이 널리 퍼져야할텐데 그러기에는 아직까지 좀 이른 거 같기도 하고요.

      2015.09.08 19:09 신고 [ ADDR : EDIT/ DEL ]
  5. 어쩐지 히티틀러님이 추천한 맛집은 현지 맛이 날 것 같아서 맛이 궁금해져요 꿔바로우는 요새 여기저기 많이 팔던데 맛있다니 가보고 싶어졌어요^^

    2015.09.07 23:3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전 중국에 가본 적이 없어서 진짜 현지맛이 어떤지는 잘 모르지만, 대림은 워낙 중국 교포분이 많아서 비슷한 맛이 날 거 같아요.
      향신료향 강하고, 식당 같은 데 가도 손님들이 대부분 중국 분이시거든요.
      사람마다 입맛이 다르지만, 저는 여기 꿔바로우가 제일 맛있는 거 같아요 ㅎㅎ

      2015.09.08 19:12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