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제 봄이구나



3월이 되고 날씨가 따뜻해지면서 옷을 얇게 되니까, 다이어트를 다시 시작하신다는 분들이 부쩍 많아진 거 같아요.

다이어트에는 역시 샐러드죠.

콘샐러드나 코울슬로 같은 거 말고 패스트푸드점에도 샐러드를 판매해요.

이전에도 몇 종류 소개하기도 했고요.

맥도날드, KFC, 파파이스에는 생야채 샐러드가 1종류에 불과한데, 맘스터치는 유난히 샐러드 메뉴가 많아요.

원래는 치킨샐러드, 리코타 샐러드, 망고라임샐러드 이렇게 3종이 있었는데, 망고라임샐러드는 얼마 전 단종되고 2종류만 남았어요.



참고 :  맘스터치 '치킨샐러드' 후기



지난 번 치킨샐러드에 이어 이번에는 리코타 치즈 샐러드를 먹어봤어요.

리코타 치즈샐러드는 신메뉴는 아니고, 2016년 12월 말 '리샐버거'가 출시되었을 때 같이 출시된 메뉴예요



참고 : 맘스터치 신메뉴 '리샐버거' 후기




리코타 샐러드


리코타 샐러드 가격은 3,000원이고, 칼로리는 112kcal 입니다.

지난 번에 리뷰했던 치킨샐러드보다 가격은 500원 더 비싸지만, 칼로리는 절반 수준입니다.

치킨샐러드보다는 비싸다고 해도 다른 브랜드의 샐러드와 비교해볼 때 가격은 평균적인 수준입니다.

칼로리는 정말 부담없는 수준이라는 점이 일단 마음에 들었어요.



샐러드는 볼 모양의 플라스틱 용기에 담겨나와요.

용기의 지름은 약 12cm 예요.


리코타 샐러드는 샐러드 야채와 생토마토, 리코타 치즈로 구성되어 있어요.

보통 패스트푸드점 샐러드의 야채 베이스는 양상추인 경우가 많아요. 

가장 무난하기도 하거니와 어차피 햄버거에도 들어가는 재료이기 때문에 호환이 가능하거든요.

그런데 리코타 샐러드는 독특하게 샐러드 야채를 사용하고 있어요.

아마 이건 '리샐버거'와 같이 출시되었기 때문이 아닐까 싶어요.

맘스터치 버거 중에서 리샐버거만 양상추가 아닌 샐러드야채를 사용하거든요.

드레싱은 오리엔탈 드레싱인 거 같아요.



패스트푸드 샐러드 중 갑!



이제까지 맥도날드, KFC, 맘스터치, 파파이스 등 다양한 브랜드의 샐러드를 먹어봤는데, 그 중 최고였어요.

다른 브랜드의 샐러드는 다 치킨샐러드인데, 사실 치킨샐러드는 편의점 같은 데에서도 구입할 수 있어요.

하지만 리코타 샐러드는 보기 어려워요.

가격도 비슷한 수준이고, 양도 괜찮아요.

특히나 리코타 치즈를 넉넉하게 주는 게 좋았어요.

크리미하고 진한 우유맛 때문에 드레싱을 많이 넣지 않아도 먹기가 좋아요.

담백해서 뒷맛도 깔끔하고요.

칼로리도 낮아서 샐러드식하시는 분들께도 좋고요.

한 가지 아쉬운 점은 무조건 단품 주문을 해야한다는 점이에요.

맥도날드나 파파이스 같은 경우는 햄버거 세트를 주문할 때 추가 금액을 내면 감자튀김을 샐러드로 변경할 수 있어요.

그래서 파파이스 가서 햄버거 먹을 때면 저는 늘 500원을 추가해서 케이준 후라이를 치킨샐러드로 변경해먹곤 했거든요.

그런데 맘스터치는 그런 시스템 자체가 없어요.

버거 주문할 때 500-1000원 정도의 차액만 내고 변경이 된다면 정말 좋을 텐데요.

리코타 치즈 샐러드는 무조건 다시 먹을 생각이 있습니다.

강력추천하고 싶어요.



(재미있게 보셨으면 아래의 를 눌러주세요 ^_^)


Posted by 히티틀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리코타치킨버거만 있는 줄 알았는데... 샐러드도 있는지 몰랐네요.

    2018.03.30 09:0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대부분의 브랜드가 그렇긴 하지만, 맘스터치는 햄버거와 가끔 치킨 정도만 홍보하고 나머지 메뉴는 그냥 손 놓고 있는 거 같아요.
      독특한 게 참 많은데 거의 안 알려졌거든요.
      저도 처음 먹어봤는데, 치킨 샐러드도 좋았지만 개인적으로 리코타 샐러드가 더 취향에 맞았어요.

      2018.03.31 01:38 신고 [ ADDR : EDIT/ DEL ]
  2. 의외로 칼로리가 적네요. 요즘 먹을 때마다 칼로리 계산은 하면서 살은 자꾸 찌네요ㅋㅋ. 맘스터치가 메뉴가 다양해서 정말 괜찮은 거 같습니다.

    2018.03.30 18:3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는 딱히 칼로리를 계산해서 뭔가 먹는 건 아니지만, 포스팅을 하다보니 대략적으로 어느 정도인지는 확인하게 되요.
      일반적인 패스트푸드점 샐러드에 비해서 양은 비슷한데 칼로리는 적어서 샐러드 드시는 분들께 좋을 거 같아요.
      맘스터치가 메뉴는 다양하지만... 매장별로 편차가 너무 크고, 특히나 사이드메뉴의 경우는 없는 경우도 많더라고요.
      저도 이거 먹으려고 몇 번 시도했다가 실패한 적이 있어요.

      2018.03.31 01:52 신고 [ ADDR : EDIT/ DEL ]
  3. 역시 엄마손길스러운,
    패스트푸드점에서 리코타치즈샐러드라니..
    그것도 리코타치즈가 듬뿍이라니..
    놀랍네요 ㅎ가격도 저렴하구요 ㅎ

    2018.03.30 23:4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리코타 치즈 양은 지점마다, 만드시는 분마다 차이가 있을텐데, 저는 좀 많이 주셨더라고요.
      치킨 샐러드는 다른 브랜드에도 있고 편의점에서도 볼 수 있지만, 리코타 치즈 샐러드는 보기 힘들어서 더 좋았던 거 같아요ㅎㅎ

      2018.03.31 02:29 신고 [ ADDR : EDIT/ DEL ]
  4. 개인적으로 리샐버거는 뭔가 빠진 맛이랄까 허당인느낌이 있던데
    샐러드는 맛있어보이네요 ㅎㅎ

    2018.03.31 00:1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리샐버거를 싫어하셨다면 아마 샐러드도 그닥 입에 안 맞으실 수도 있을 거 같아요.
      뭔가 빠진 맛이라는게 리코타 치즈가 간도 약하고 맛이 담백해서 그런 거 같거든요.
      샐러드는 그래도 드레싱이 들어가니까 드레싱을 많이 넣어달라고 하면 괜찮을 거 같긴 하지만요 ㅎㅎ

      2018.03.31 02:35 신고 [ ADDR : EDIT/ DEL ]
  5. 보기보다 칼로리가 적네요.
    리코타치즈가 들어가 맛도 좋을테니.....
    많은 분들께 인기를 얻을 샐러드 같아요. ^^

    2018.03.31 01:5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100칼로리 정도면 바나나 1-2개 정도로 알고 있는데, 샐러드에 그 정도면 다이어트 하시는 분들께 정말 좋을 거 같아요.
      그런데 생각보다 많이 팔지는 않더라고요.
      맘스터치는 100% 가맹점으로 운영하기 때문에 매장별 편차가 좀 큰 편인데, 이전에도 몇 번 먹어보려고 시도했지만 재료 없다고 못 먹었거든요.

      2018.03.31 02:40 신고 [ ADDR : EDIT/ DEL ]
  6. 일단 무엇보다도 가격이 맘에 드네요 ㅎㅎ

    2018.03.31 10:1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보통 편의점 샐러드가 4천원대, 베이커리 샌드위치가 5천원대인 걸 감안하면 가격은 저렴해요.
      양은 좀 적은 거 같긴 하지만요.

      2018.04.03 02:54 신고 [ ADDR : EDIT/ DEL ]
  7. 맘스터치 가성비 좋다고 해서 한번쯤 가봐야 하는데
    가려고 하면 눈에 잘 안띄네요 ㅠㅠ

    2018.04.02 20:4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지방은 맘스터치가 상대적으로 많은데, 서울 쪽은 보기 힘들 더라고요.
      다 주택가 같은 데 숨어있는지...
      저도 그래서 서울에 있을 때는 신메뉴 나왔을 때 일부러 찾아가는 거 빼고 거의 갈 일이 없었는데, 지방에 내려오니 자주 가게 되네요.

      2018.04.03 02:55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