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28x90
반응형

10월 12일, 버거킹에서 신메뉴 햄버거가 출시되었어요.

이번에 출시된 신메뉴는 '바비큐 킹치킨버거' 로, 킹치킨버거, 허니칠리 킹치킨버거, 디아블로 킹치킨버거, 스윗마요 킹치킨버거에 이은 킹치킨버거 5번째 시리즈 몌뉴예요.



참고 : 버거킹 신메뉴 킹치킨버거 후기

버거킹 신메뉴 허니칠리 킹치킨버거 후기

버거킹 신메뉴 디아블로 킹치킨버거 후기

버거킹 신메뉴 스윗마요 킹치킨버거 후기



현재는 킹치킨버거와 스윗칠리 킹치킨버거, 바비큐 킹치킨버거, 이렇게 3가지만 판매하고 있으며, 디아블로 킹치킨버거는 단종되었습니다.

버거킹은 매달마다 두번씩 꼬박꼬박 신메뉴를 출시하고 있어요.

이 정도면 진짜 본사 지하에 외계인을 감금해놓고 레시피를 뽑아오는게 아닌가 싶어요.



바비큐 킹치킨버거 세트


바비큐 킹치킨버거 가격은 단품 2,900원, 세트 4,100원, 라지 세트 4,800원입니다.

딜리버리 가격은 단품 3,700원, 세트 5,200원, 라지 세트 5,900원입니다.

칼로리는 단품 467kcal, 세트 902kcal 입니다.

중량은 단품 168g 입니다.

다른 킹치킨버거와 비교하면 가격은 동일하고 칼로리는 중간으로 킹치킨버거보다 65kcal 낮고, 스윗마요 킹치킨버거보다 20kcal 더 높습니다.

카카오톡 플러스친구에서 10월 12일부터 10월 25일까지 사용할 수 있는 무료 세트 업그레이드 쿠폰을 다운받을 수 있습니다.




바비큐 킹치킨버거 크기는 지름이 7.5~8cm, 높이는 6cm 입니다.

킹치킨버거 시리즈가 다 그렇지만, 아담한 사이즈예요.



바비큐 킹치킨버거는 에그번에 치킨패티, 양상추, 기네스BBQ 소스, 마요네즈로 구성되어 있어요.

기존에 나온 킹치킨버거의 경우는 피클이 들어갔는데, 이번에는 피클이 빠졌어요.

아마 바비큐 소스와 피클이 잘 어울리지 않기 때문에 뺀 거 같아요

비슷한 불고기버거나 BBQ 계통에서 피클을 넣는 건 피클 애호 브랜드 맘스터치 밖에 없거든요.

한 입 베어부니까 기존의 버거킹 불고기소스와는 묘하게 다른 맛이었어요.

알아보니 얼마 전 새로 출시된 기네스 와퍼와 기네스 머쉬룸와퍼에 들어가는 기네스 BBQ 소스래요.

기네스BBQ소스는 스모키한 풍미가 덜하고 달큰한 맛이 더 강한데, 담백한 치킨패티와 어울리니 불고기버거 느낌이 나면서도 너무 자극적이지 않은 맛이 나요.

맥도날드 스타일의 자극적이고 진득한 맛의 불고기버거를 선호하시는 분이라면 주문시 소스를 추가하시는 게 좋을 듯 해요.




가볍게 먹기 좋은 버거



맘스터치나 KFC처럼 치킨이 메인인 프랜차이즈에서는 '치킨불고기버거' 나 '불갈비 치킨버거' 같이 불고기 소스가 들어간 치킨버거를 출시한 적이 있었지만, 인기를 끌지는 못했어요.

저가 가성비 메뉴로 출시하다보니 얇은 싸구려 패티를 사용하거나 대충 소스로만 맛내기한 느낌이 강했거든요.

아무래도 불고기소스가 들어간 버거는 남녀노소 가리지 않고 대중적으로 선호하기 때문에 메뉴 구색 맞추기 용으로 만들어놓은 메뉴라는 생각이 들었어요.

이번에 출시한 버거킹 바비큐 킹치킨버거는 패티가 두툼하게 씹히는 식감이 일단 만족스러웠어요.

양상추가 부족하긴 했지만, 양상추는 주문시 추가가 가능하고, 올해는 이상 기후로 신선채소 값이 폭등한 상황이라는 걸 감안하면 이해할 수 있는 부분이에요.

전 아직도 스윗마요 킹치킨버거가 조금 더 맛있긴 하지만, 이번에 나온 바비큐 킹치킨버거도 가격 대비 맛도 괜찮고 잘 나온 메뉴네요.

주변에서 좀 잘 드시는 분들을 보면 버거 하나로는 부족해서 불고기버거나 치즈버거 같은 작은 버거를 추가 주문하시는 분들이 있던데, 그렇게 플러스 메뉴로 주문하기 딱 좋을 거 같아요.

영수증 쿠폰 등을 이용해서 세트 업그레이드를 받는다면 사실상 2,900원에 버거 세트 하나인데, 그야말로 혜자 메뉴이고요.




(재미있게 보셨으면 아래의 를 눌러주세요 ^_^)

728x90
반응형
Posted by 히티틀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잘 보고 갑니다

    2020.10.12 13:0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 어느순간 영수증 쿠폰이 다시 돌아왔더라구요

    2020.10.12 13:2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더치즈X 를 밀어보려고 했다가 잘 안 된 거 같아요.
      영수증 쿠폰도 돌아오고, 콰트로치즈와퍼도 돌아왔더라구요.

      2020.10.12 17:53 신고 [ ADDR : EDIT/ DEL ]
  3. *포스팅 잘보았습니다.오늘도 무사한 하루가 되었으면 합니다. 감사합니다♡♡♡*

    2020.10.12 13:4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4. 와 맛있어보여요 줄자까지 준비해가신 리뷰 칭찬합니다!! ^^
    잘봣습니다 오늘하루 행복하세요

    2020.10.12 14:4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버거킹 신메뉴이군요 ㅎ
    저는 지방에 살아서 버거킹이 없습니다ㅠ _ㅠ

    2020.10.12 16:2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버거킹이 매장을 계속 확장하고 있는데, 사시는 곳 근처에도 생겼으면 좋겠네요.

      2020.10.12 17:54 신고 [ ADDR : EDIT/ DEL ]
  6. 오 ! 자로 재는 센스까지 ! ㅋㅋ 버거킹 좋아하는 1인으로써 포스팅 잘보고 갑니다 ^^ 다음에 한번 양상추 추가해서 먹어봐야겠네요 ! 공감, 구독 꾹꾹 누르고 갑니다 ^^ 소통하며 지내요!

    2020.10.12 20:1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양상추는 사람에 따라서 넣어주는 양에 조금 차이가 있을 거예요.
      저는 야채를 좋아하는 편이라 조금 더 넣어줬으면 좋겠다.. 라는 생각이 들었구요.

      2020.10.15 13:01 신고 [ ADDR : EDIT/ DEL ]
  7. 버거킹은 정말 신메뉴 개발을 많이 하는것같아요
    여태 본것 다먹어보려면 한참걸리겠어요 ㅎㅎ

    구독하고갑니다! 자주 소통해요^^

    2020.10.12 20:1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진짜 신메뉴 개발 속도 무섭습니다.
      매달마다 2번은 무조건 신메뉴를 출시해요.
      자잘한 거라두요ㅎㄷㄷ

      2020.10.15 13:02 신고 [ ADDR : EDIT/ DEL ]
  8. 버거!!!!맛있겟어요 ㅠㅠ
    구독하고 갑니다~~ 소통해요~~

    2020.10.12 20:4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9. 그 광고에서 검정색 패티는 본 적 있는데 이 메뉴도 신메뉴군요. 소개 감사합니다~

    2020.10.12 22:0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검정색 번은 지난주에 출시되 기네스 할로윈와퍼이고, 이 메뉴는 이번주에 출시된 바비큐 킹치킨버거예요.
      2주 연속 신메뉴 출시, 무섭습니다ㅎㄷㄷ

      2020.10.15 13:03 신고 [ ADDR : EDIT/ DEL ]
  10. 코로나 때문에 밖에서 외식해본지가...
    끝나면 꼭 먹어봐야겠네요.
    공감 누르고 갑니다.
    꾸~~~~욱!

    2020.10.12 22:5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버거킹은 딜리버리도 가능해요.
      저는 매장 식사를 선호해서 꼭 매장을 가는데, 아침 일찍+코로나의 영향으로 매장에는 손님이 거의 없더라구요.
      직원 외에는 저 뿐이라고 매장 한 층을 통째로 쓴 적도 있었네요ㅎㅎ

      2020.10.15 13:04 신고 [ ADDR : EDIT/ DEL ]
  11. 스윗마요처럼 패티가 바꼈나 생각하게 되는 신기한 버거였네요 ㅋㅋ

    2020.10.13 06:3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맞아요.
      소스만 바뀌었는데 완전히 업그레이드 된 거 같은 느낌!
      기존 재료를 사용해서 새로운 맛을 만들어내는 데 감동했어요!

      2020.10.15 13:06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