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28x90
반응형

7월 20일, 쉐이크쉑에서 신메뉴가 출시되었어요.
쉐이크쉑은 홀수달, 격월로 신메뉴를 출시하기 때문에 이번달은 7월 1일에 신메뉴가 나올 거라고 생각했어요.
7월 초인데도 아직 지난 메뉴를 판매하고 있길래 매장에 문의해봤더니, 이번에는 신메뉴 판매를 7월 11일 이후에 판매한다는 답변을 들었어요.
그 때는 이유를 몰랐으나 얼마 전 알게 되었어요.
2016년 7월 22일은 한국 쉐이크쉑 1호점인 쉐이크쉑 강남점이 오픈한 날이이에요.
쉐이크쉑의 5주년을 기념하며 그 때에 맞춰서 시즌 메뉴를 출시하려는 의도였더라구요.
이번에 나온 신메뉴는 서울식 불고기버거와 막걸리 쉐이크, 워터멜론 바질 레몬에이드입니다.


서울식 불고기버거


서울식 불고기버거 가격은 12,800원입니다.
칼로리 및 중량은 공개되지 않았습니다.
이번 서울식 불고기버거는 1939년에 창업하여 오늘날까지 80년 넘게 운영 중인 한식집인 한일관과 쉐이크쉑이 콜라보해서 그곳의 대표메뉴인 불고기를 이용해서 만든 버거라고 해요.

 


서울식 불고기버거 크기는 지름 8cm, 높이 8cm 입니다.
깜빡하고 지름을 찍지 않았는데, 다른 쉐이크쉑 버거와 같은 번을 사용하기 때문에 지름은 약 8cm 정도일 거예요.
높이는 8cm로, 다른 버거보다 두꺼운 편이에요.
패티가 들어있고, 여기에 불고기가 또 들어있으니까 한 입에 베어먹을 힘들 정도로 두께감이 있어요.


서울식 불고기버거는 번에 앵거스 비프 패티, 불고기, 고다 치즈, 불고기마요 소스, 무&당근 피클, 쪽파믹스, 양상추로 구성되어 있어요.
앵거스 비프 패티는 쉐이크쉑에서 기본적으로 사용하는 패티이고, 여기에 고다치즈를 얹어서 살짝 녹였어요.

 


그 위에는 한일관의 불고기를 얹었어요.
일반적으로 불고기버거라고 하면 불고기'소스'를 통해서 맛을 내는 경우가 대부분인데, 패티와는 별개로 진짜 불고기를 넣은 게 특이점이었어요.
그래서 가격이 비싸구나 싶기도 하고요.
서울식 불고기는 가운데가 볼록한 불고기 팬에다가 위에는 고기를 굽고, 아래에는 국물을 자작하게 해서 먹는 스타일이에요.
버거에 들어가있는 불고기는 그런 스타일은 아니었는데, 양은 제법 많이 들어가있었어요.
중량은 따로 측정해보지는 않았지만 얼추 패티 무게만큼은 나올 거 같아요.


거기에 불고기버거에는 빠지지 않은 마요 소스가 들어가고, 무&당근 피클과 쪽파믹스를 얹은 후 양상추를 덮어서 마무리했어요.
구성을 봤을 때는 미국식 햄버거에 양상추에 쌈을 싼 불고기를 같이 먹는 거 같은 조합이에요.



솔직히 말하자면 전혀 기대를 하지 않았어요.

아니, 오히려 맛이 없을 걸 각오하고 주문했어요.
햄버거 블로거로써 리뷰어의 사명감으로 비싼 돈 내고 먹는 거지, 쉐이크쉑의 신메뉴는 거의 대부분 제 입맛에 맞지 않아요.
쉐이크쉑은 전반적으로 간이 자극적이다 싶을 정도로 짠데, 여기에다가 또 피클을 집어넣어서 전체적으로 시고 짜고 정신이 없는 게 특징이라면 특징이에요.
거기에다가 지난 번 고추장쉑을 떠올리면, 한식은 한식이데 서양인의 입맛을 기준으로 재해석한 거 같은 느낌이 있어요.


참고 : 쉐이크쉑 (쉑쉑버거) 10월 시즌 한정 신메뉴 고추장쉑 후기



버거에 고추장 마요 소스와 김치 슬로가 들어갔다고 하면 한국인의 입장에서는 '이게 뭔 괴랄한 음식이야?' 라는 생각이 먼저 들지, 맛있을 거 같지는 않으니까요.
실제 고추장 쉑과 고추장 치킨쉑은 한국에서 먼저 출시되고 난 이후 미국 쉐이크쉑에서도 판매가 되었는데, 미국에서는 평이 제법 괜찮았지만 한국에서는 '맛없다' 는 얘기가 대부분이었어요.
그 전적으로 미루어봤을 때 이번에도 아마 그렇지 않을까 싶었어요.
당장 구성만 봐도 "어느 놈이 불고기를 쌈무에 싸먹냐?" 라는 생각이 들었으니까요.


그런데 왜 맛있어?




그런데 맛있어요.
이제까지 쉐이크쉑에서 먹어본 버거 중에서 제일 맛있었어요.
쉐이크쉑버거에서 가장 힘든 점은 짠맛이 너무 강하다는 거예요.
패티 자체가 다른 프랜차이즈버거보다 간이 세고, 거기에 치즈까지 올려져있어요.
그래서 짠맛이 다른 모든 맛을 다 가려버리고, 전체적인 밸런스를 무너뜨려버려요.
서울식 불고기버거도 염도 자체가 낮지는 않아요.
하지만 불고기도 달짝지근하고, 무&당근 피클도 신맛이나 짠맛보다는 단맛이 강해요.
패티가 짜더라도 다른 부재료들의 단맛이 조화를 이루어서 정말 맛있게 '단짠단짠' 해요.

식감도 정말 재밌어요.
번이나 패티처럼 기존 햄버거에서 느껴지는 식감도 있으면서 불고기의 미끌거리면서 길쭉한 식감, 피클의 꼬득꼬득한 식감까지 한꺼번에 느껴져요.
지난 고추장 쉑이 한국인의 입맛에는 잘 맞지 않게 아예 서양화된 맛이었다고 한다고 이번에는 양쪽의 입맛을 다 맞춰서 내수와 수출이 둘 다 가능할 거 같아요.
한국을 대표하는 음식인 불고기와 미국을 대표하는 음식인 햄버거의 조합이라는 컨셉 자체도 좋고, 요즘처럼 K-팝 등 한국에 대해 전세계적으로 관심이 높아졌을 때 외국인들에게 소개하기 위한 초기 단계의 음식으로 괜찮아보였어요.
맵지 않고 달달하니 어린아이나 매운 걸 잘 못 먹는 사람들도 먹을 수 있고요.
쉐이크쉑은 전세계에서 판매하는 메뉴가 거의 동일하지만 각 나라마다 고유한 메뉴가 있다고 해요.
정식 메뉴가 되어서 한국 쉐이크쉑을 대표하는 메뉴로 홍보해도 좋을 거 같았어요.
가격은 좀 비싸지만, 충분히 사먹을 가치가 있는 버거였습니다.

 

 

 

(재미있게 보셨으면 아래의 를 눌러주세요 ^_^)

 

 

728x90
반응형
Posted by 히티틀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비쥬얼이 어마어마하네요 ㅎㅎ 제대로 불고기 버거네요

    2021.07.20 14:5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단순히 불고기소스가 아니라 불고기 자체그 그대로 집어넣은 거 너무 좋았어요.
      가격은 좀 비싸지만, 이 정도는 프리미엄 버거라고 해서 그 가격 받아도 되겠구나.. 싶더라니까요.

      2021.07.28 18:31 신고 [ ADDR : EDIT/ DEL ]
  2. 음식은 싱거운거 보다 짜야 더 맛있는거 같아요. ㅋㅋ

    2021.07.20 15:2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렇기는 한데, 쉐이크쉑은 패티 자체가 짠데다가 여기에 피클이나 피클링한 재료를 넣는 걸 너무 좋아하다보니 전체적으로 짠맛 밖에 안 느껴지더라구요.
      가격도 비싼데, 먹자마자 '짜다' 라는 생각 밖에 안 나니까 솔직히 '리뷰 아니면 이 돈 주고 안 먹는다; 라는 생각을 자주 합니다.
      그런데 이번 건 단맛이 가미되어서 단짠단짠하니 조합이 좋더라구요ㅎㅎㅎ

      2021.07.28 18:33 신고 [ ADDR : EDIT/ DEL ]
  3. 미국 프렌차이즈의 서울식 불고기 버거라니 재밌네요. ^^

    2021.07.20 15:4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쉐이크쉑이 작년부터인가는 2달에 한번씩 신메뉴를 내고 있어요.
      매번 버거는 아니고, 음료라던가 사이드라던가 하긴 하지만요.
      작년 10월에는 고추장쉑을 출시했다가 미국 본사로 레시피 수출해서 판매하기도 했던 터라 이번에도 외부 기업과 콜라보까지 했나봐요.
      고추장쉑은 제 입맛에는 별로였지만, 미국에서는 반응이 괜찮았다고 하거든요.

      2021.07.28 18:34 신고 [ ADDR : EDIT/ DEL ]
  4. 맛있다고 하시니 함 먹어보고 싶네요~
    서울식 불고기버거라 신선하네요

    2021.07.20 17:3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도 서울식 불고기를 어떻게 구현한거지?라고 생각했는데, 진짜 불고기를 넣어버릴 줄은 몰랐습니다ㅋㅋ

      2021.07.28 18:47 신고 [ ADDR : EDIT/ DEL ]
  5. 엄청두껍네용~~^^
    입찢여지는거 아닌가 모르겠어요~~ㅎㅎ

    2021.07.21 00:2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진짜 입 찢어질 뻔했어요.
      불고기랑 무당근 피클이 떨어질까봐 조마조마했습니다ㅎㅎ

      2021.07.28 18:48 신고 [ ADDR : EDIT/ DEL ]
  6. 쉐이크쉑 가면 항상 기본인 쉑버거만 먹었었는데
    이번 버거가 가장 맛있었다고 하시니
    한 번은 먹어봐야 할 것 같습니다 ㅎㅎ
    그리고 막걸리 쉐이크도 어떤지 너무 궁금해요!

    2021.07.21 01:2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도 쉐이크쉑에서 제일 괜찮다고 생각하는 건 쉑버거입니다.
      다른 건 너무 짜서;;;
      막걸리 쉐이크는 조만간 리뷰 올리겠습니다!

      2021.07.28 18:48 신고 [ ADDR : EDIT/ DEL ]
  7. 안녕하세요
    와.. 이건 맛있을거같아요. 한일관 콜라보라니 ㅎㅎ 사실 쉑쉑버거 별로 안좋아하는데 이건 정말 먹어보고 싶네요. 쉑쉑이 한국에 진출한게 벌써 5년이나 된다니 세월 빠르네요. 그때쯤 한국에서 온 지인들이 일본쉑쉑은 줄 안서도 된다니까 일본음식 다 제쳐두고 데려가달라고 했던게 생각나요 ㅋㅋ

    2021.07.21 15:0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쉐이크쉑 1호점 오픈했던 초창기에는 정말 난리도 아니었습니다.
      오픈당일 1등으로 입장하신 분이 아마 가게 앞에서 밤 새셨을 걸요?ㅋㅋㅋ
      요즘은 딜리버리도 많고 하다보니 점심 시간대 아니면 그렇게 대기를 많이 하지는 않는 거 같아요.
      일본 여행 갔을 때 프레쉬니스 버거만 안 먹어봤다고 생각했는데, 그러고보니 쉑쉑도 안 갔네요.
      일본 쉑쉑도 나름 시즌 한정 메뉴 내는 거 같은데, 언제쯤 가게 될 수 있을까요ㅎㅎㅎ

      2021.07.28 18:52 신고 [ ADDR : EDIT/ DEL ]
  8. 와~ 고기가 엄청 실하네요~^^먹어보고싶어요!!

    2021.07.21 16:2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9. 단짠짠단짠짠인데 맛있다니!! 앞에 나온 메뉴들은 이걸 돋보이게 하기 위한 함정이었나봐요(??)

    2021.07.22 10:4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메뉴 개발자가 바뀌었나 진지하게 생각해봤습니다.
      결론은 '콜라보 메뉴라서 그런 게 아닌가' 싶어요.
      이전에는 쉐이크쉑 자체 개발이니까 자기가 만들고 싶은 거 만들면 됐지만, 이젠 한일관과 지평막걸리도 같이 코가 꿰어있으니 맛없다는 소리가 나오면 그 쪽에서도 거시기 하잖아요.
      콜라보한 업체 측에서도 맛보고 한 번 걸러주신 게 아닐까 합니다 ㅋㅋㅋㅋ

      2021.07.22 10:53 신고 [ ADDR : EDIT/ DEL ]
  10. 오……. 얘는 한 번 먹어봐야겠습니다. 맛이 예상이 가면서도 또 다를 것 같고… 기대가 됩니다 ㅎㅎ

    2021.07.27 01:1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예상가는 그 맛이긴 한데, 소스로 점철된 단짠단짠한 불고기버거가 아니라 진짜 불고기가 들어가니까 굉장히 고급지면서도 은근한 단맛이 나더라구요.
      쉑쉑 비싸다고 늘 생각은 하지만, 이 정도면 한 번 먹어줄만하지 않을까? 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2021.07.28 18:53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