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 부대찌개를 좋아해서 종종 부대찌개를 먹으러 의정부에 가곤해요.


참고 : 의정부 부대찌개 맛집 - 경원식당

   의정부 부대찌개 맛집 - 명성 부대찌개 


부대찌개는 의정부 못지 않게 유명한 곳이 평택 송탄인데, 송탄 부대찌개는 어떤 맛일까 궁금해지더라고요.

서울에서 송탄이면 오가는 시간이 만만치 않지만, 남자친구와 같이 먹으러갔어요.

둘 다 먹는 걸 워낙 좋아하거든요.



어디로 갈까 인터넷 검색을 하다가 '김네집' 이라는 곳이 맛집이라길래 그곳에 가보기로 했어요.

송탄은 초행길인데다가 골목 안쪽에 있어서 찾아갈 때 조금 헤맸네요.

가게는 조금 허름했는데, 바닥 청소를 금방 한 건지 락스 냄새가 약하게 나는 걸로 봐서는 그래도 위생에 많이 신경을 쓰는 것 같았어요.



김네집 메뉴.

부대찌개와 폭찹이 대표 메뉴예요.

저는 부대찌개 2인분을 주문했어요.

폭찹도 시키고 싶었는데 2인분부터 주문가능하다길래, 아쉽지만 부대찌개만 주문했어요.

가격은 부대찌개 1인분이 8천원이니 의정부와 차이는 없어요.



부대찌개 


일단 보기에도 송탄 부대찌개는 의정부 부대찌개와 많이 달랐어요.



파나 민찌(다진 고기), 각종 햄과 소시지가 들어가 있는 점은 비슷하지만, 송탄 부대찌개에는 슬라이스 치즈가 올려져 있어요.

그리고 의정부에 비해 국물이 적고, 건더기가 많아요.

보통 의정부에서 부대찌개를 주문할 때는 아예 라면 사리를 처음부터 추가해서 같이 끓여먹곤 했거든요.

그런데 여기는 건더기가 워낙 많다보니 처음에 라면 사리를 넣어먹을 수가 없어요.

라면사리를 추가하려고 했더니 일하시는 이모님께서 어느 정도 건더기를 건져먹고 난 후에 사리를 추가해서 먹으라고 하시더라고요.

밥은 넓은 국그릇 같은데 주시는데, 앞접시는 따로 주지 않으니 필요하면 달라고 얘기해야해요.



찌개가 다 끓었다!!


실제 먹어보니 맛도 의정부 부대찌개와는 상당히 달랐어요.

의정부의 부대찌개는 국물이 맑고 칼칼해서 김치찌개에 햄과 소시지를 추가한 것과 비슷한 맛이라고 하면, 여기는 국물이 훨씬 진하고 걸쭉한 전골이나 스튜 같은 맛이에요.

치즈가 들어가서인지 약간 기름진 맛도 나고요.

국물은 시뻘겋지만, 저도 부담없이 먹을만큼 그렇게 맵지도 않고 좋았어요.

김치는 너무 시지도 않고, 끓여도 아삭했어요.

햄과 소시지도 배가 부를 정도로 많이 들어있어요.

특히 길쭉하게 자른 햄이 참 맛있더라고요.

스팸 같기는 한데, 스팸이라고 보기에는 너무 쫄깃하게 씹는 식감이 좋아서 정확히 뭔지는 모르겠어요.

가장 좋았던 건 찌개가 달지 않다는 점이예요.

서울 음식 자체가 원래 달게 만든다지만 요즘은 요리할 때 너무 설탕을 많이 써서 뭘 먹든 너무 단 경우가 많거든요.

여기는 아주 국물이 칼칼하니 절로 술이 땡겼어요.

소주 안주는 물론이거니와 워낙 건더기가 많아서 맥주 안주로도 좋을 거 같아요.



햄과 소시지를 실컷 건져먹고 나서 라면 사리를 추가했어요.

보통 부대찌개 집에서 라면사리 시키면 면만 주는데, 여기는 아예 신라면 한 봉지를 주는게 특이했어요.

중간에 간이 부족하면 스프를 풀어서 먹으라는 건지는 모르겠지만, 저는 그냥 면만 넣어서 끓여먹었네요.

신라면은 면이 다른 라면보다 조금 통통한 터라서 꼬들꼬들하게 먹을 수 있었어요.



싹싹 다 먹었습니다.












김네집의 부대찌개는 왕복 4시간을 들여서 먹고온 게 아깝지 않을 정도로 맛있었어요.

얼마 전에 '수요미식회'에서 부대찌개 편을 했던데, 거기에 왜 소개가 되지 않았는지 의아할 정도로요.

물론 소개가 안 된게 제 입장에서는 훨씬 좋지만요.

저랑 남자친구는 서로 입맛이 많이 다른 편이라 둘 다 같이 만족하는 장소가 많지 않은 편인데, 둘 다 너무 맛있게 먹어서 '조만간에 또 오자'고 바로 의견의 일치를 보았어요.

의정부 부대찌개는 한국인의 입맛을 메인으로 하고 거기에 햄이나 소시지 같은 외국 재료를 첨가한 거 같은 맛이라고 하면, 송탄 부대찌개는 그것보다는 미국인의 입맛에 더 맞춰준 거 같은 맛이었어요,

식사로 깔끔하게 먹기에는 의정부식이, 술까지 곁들여 식사 겸 반주로 먹고 싶을 때에는 송탄식이 더 어울릴 거 같아요.

겨울이 되고 날이 추워지고 나면 여기가 많이 생각날 거 같아요.

제가 다 먹고 나올 무렵에 미국인과 곧 출산을 앞둔 것으로 보이는 만삭의 부인이 와서 부대찌개를 주문하던데, 그 사람들의 입맛에는 어땠을지 궁금하네요.





(재미있게 보셨으면 아래의 를 눌러주세요^_^)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도 평택시 신장2동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히티틀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바닥까지 싹~ 긁어 드셨군요... 정말 맛있었나 봅니다~ ㅎㅎ

    2015.10.22 10:4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 오왕~~이번주말에 부대찌개에다가 한잔해야겠네요~~ㅋㅋ

    2015.10.22 12:0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부대찌개에 술 한잔 좋죠!
      저도 한 잔 곁들이고 싶었는데, 먹고 서울에 돌아가야하기도 하고 남자친구가 술을 안 좋아해서 못 마셨네요.
      혼자 술 한 병 다 비울 자신이 없어서요ㅎㅎㅎ

      2015.10.22 12:10 신고 [ ADDR : EDIT/ DEL ]
  3. 신라면을 사리로 주는 부대찌개집 특이하네요ㅎ
    따뜻한 부대찌개 땡기는군요ㅎㅎ

    2015.10.22 14:4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보통은 라면사리만 주는데, 신라면 하나를 통째로 주는 건 정말 신기했어요.
      날이 추워지면 따뜻한 부대찌개가 더 땡길 거 같아요ㅋㅋㅋㅋ

      2015.10.23 00:18 신고 [ ADDR : EDIT/ DEL ]
  4. 헉 정말싹싹 드셨네요

    2015.10.22 18:4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맛있게 드셨네요 ㅎㅎ 부대찌개를 언제 먹었는지 기억이 안나네요 ㅎㅎ

    2015.10.22 22:4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예전에는 부대찌개가 맛있다는 생각을 별로 못했는데, 의정부 가서 부대찌개를 먹어보고 부대찌개의 참맛을 느끼게 되었어요.
      날이 쌀쌀해지면 부대찌개가 더 생각날 거 같아요.

      2015.10.23 00:21 신고 [ ADDR : EDIT/ DEL ]
  6. 부대찌개가 유명한 곳은 역시 의정부와 평택 송탄 이 지역들이군요.
    히티틀러님 설명을 읽어 보니까 제가 좋아할 스타일은 의정부 찌개보다 평택 송탄 쪽일 것 같아요.
    치즈를 넣어 기름기도 흐르고~~~ 딱 제 스타일이예요! ^^*

    2015.10.23 02:1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우리가 흔히 먹는 부대찌개가 보통 송탄식인 걸로 알고 있어요.
      왠지 노라님이나 노라님 자녀분들은 존슨탕을 더 좋아하실 거 같아요.
      존슨탕은 부대찌개와 비슷한데 김치가 안 들어가고 양배추를 넣거든요.
      그러다보니 달짝지근하면서 너무 맵지 않아서 자녀분들도 잘 드실 거 같아요ㅎㅎ

      2015.10.23 02:25 신고 [ ADDR : EDIT/ DEL ]
    • 울 집 아이들은 가리는 게 별로 없어서 그런지 김치 정말 잘 먹어요. 매운 김치찌개랑 부대찌개도 좋아하구요.
      오히려 한국에 사는 아이들보다 김치를 더 잘 먹을 지도 몰라요. ㅋㅋ
      양배추를 넣은 존슨탕은 아마도... 오히려 인기가 없을 듯 해요. ^^*

      2015.10.23 11:44 신고 [ ADDR : EDIT/ DEL ]
  7. 싹싹 긁어먹은 냄비를 보니 맛이 짐작이 갑니다^^ 좋은 글 잘 보고 갑니다. 광주광역시 공식 블로그 '광주랑'에도 많은 방문 부탁드려요 ~

    2015.10.23 09:1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8. 저도 부대찌개 좋아하는데 개인적으로 의정부 부대찌개보다 송탄부대찌개가 맛있더라구요 ~
    훨씬 더 진득하고 진한 국물때문이 바닥까지 싹싹 긁어먹게하는 매력이 있는 것 같아요 ㅋ

    2015.10.24 23:4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훨씬 진득하고 진하다는 게 딱 맞는 맛인 거 같아요.
      저는 둘 다 맛있는데, 송탄은 너무 멀어서 앞으로 언제 또 가게 될지 모르겠어요ㅠㅠ

      2015.10.28 14:48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