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가에 내려오고 난 이후 1년 넘게 파파이스를 못 갔어요.

제가 사는 도시에는 없고, 도 내에는 시외버스 타고 2시간 가야하는 철원에 있다보니 갈 엄두가 안 나요.

파파이스를 가려면 서울을 가야하는데, 서울 가면 워낙 먹을 게 많다보니 굳이 파파이스를 먹게 안 되고요.

10월 29일 파파이스에서 '모짜렐라 미트버거'와 모짜렐라 치킨버거'가 출시되었는데, 그 중에 운좋게 모짜렐라 치킨버거를 먹었어요.

먹고 온 지 며칠 안 되었는데, 12월 17일 '골든해쉬 미트버거' 와 '골든해쉬 치킨버거' 가 출시되면서 단종되었습니다.



모짜렐라 치킨버거 세트


모짜렐라 치킨버거 가격은 단품 6,500원, 세트 7,800원입니다.

파파이스에서 판매되는 버거 종류 중 가장 비싼 메뉴예요.

칼로리는 단품 기준 531kcal, 세트 777-965kcal 입니다.




포장지는 보라색에 NEW LIMITED TIME ONLY 이라고 쓰여져있는데, 파파이스는 정식 메뉴가 아닌 시즌 한정 신메뉴는 종류를 가리지 않고 이 포장지를 사용해요.

지름은 약 11cm, 높이는 8-8.5cm예요.

버거를 받았을 때 두께감이 상당했어요.

보통 햄버거가 두툼하다 싶은 게 7cm 내외인데, 이 정도면 버거킹 몬스터 와퍼와 비슷한 수준이에요.



모짜렐라 치킨버거는 참깨번에 닭가슴살 패티, 모짜렐라 치즈튀김, 양상추, 토마토, 슬라이스치즈, 소스로 구성되어 있어요.

소스는 정확히는 모르겠지만,  어니언 소스인 듯 해요.

버거 자체가 두툼하다보니 반으로 자를 때에도 '아래까지 다 잘렸나?' 긴가민가했어요.

모짜렐라 치킨버거가 두툼한 이유는 다른 부재료가 많이 들어서라기보다는 치킨패티 자체가 두께감이 있어서였어요.

파파이스 햄버거의 치킨패티는 맘스터치와 비슷하거든요.



모짜렐라 미트버거와 모짜렐라 치킨버거의 특징은 역시 모짜렐라 치즈튀김이 들어갔다는 점이에요.
사실 이 구성 자체는 새로울 것이 없는데, 롯데리아의 '모짜렐라 인더버거'가 워낙 유명한 메뉴니까요.
현재 모짜렐라 인더버거는 고기 패티와 해쉬 브라운이 들어간 '모짜렐라 인더버거 더블', 해쉬브라운이 들어간 '모짜렐라 인더버거 해쉬', 베이컨이 추가된 '모짜렐라 인더버거 베이컨', 이렇게 3종을 판매 중이에요.




신메뉴 중 모짜렐라 미트버거는 롯데리아의 모짜렐라 인더버거 더블과 큰 차이가 없을 거 같고, 치킨버거는 그나마 치킨패티라는 점이 새로워서 골랐어요.


모짜렐라 "치킨버거"


이 버거를 고르신 분들 중에는 아마 치즈를 좋아해서 고르신 분이 많을 거예요.
갓 만들어서 나온 버거임에도 불구하고 모짜렐라 인더버거처럼 치즈가 쭉쭉 늘어나지도 않았을 뿐더러  버거 전체적으로 치즈맛이 많이 느껴지지 않아요.
치킨패티 자체가 비중이 크고, 패티의 케이준 시즈닝 맛이 강하다보니 치즈가 묻혀버린 거 같았어요.
소스는 달짝지근하고 약간은 상큼한 계통이고, 양상추와 토마토까지 들어있다보니 그냥 치킨버거에 치즈 조금 넣어주는 느낌에 더 가까워요.
모짜렐라 인더버거에 비해서 야채가 많이 들어가서 맛이 깔끔하고 덜 느끼하긴 해요.
그래서 참 애매했어요.
파파이스도 치킨이 중심인 브랜드이다보니 어떻게 보면 자신의 장점을 잘 살린 거 같기도 하고, 또 어떻게 보면 롯데리아의 모짜렐라 인더버거를 어설프게 베끼려다가 실패한 거 같기도 했거든요.
어쨌거나 모짜렐라 치즈 맛을 즐기시고 싶은 분들은 파파이스 오지 마시고, 기존처럼 롯데리아 가시는 게 훨씬 나을 거 같은 메뉴였어요.



(재미있게 보셨으면 아래의 를 눌러주세요 ^_^)

Posted by 히티틀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아주 오랜만에 햄버거 후기네요 ㅎㅎㅎ
    2000번째 게시글 축하드립니다! 존경스럽네요 ㅎㅎ

    2018.12.20 10:0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파파이스는 오랜만이지만, 햄버거 글 자체는 거의 매주 쓰고 있어요ㅎㅎ
      벌써 2000번째 글이었나요?
      생각도 못하고 있었는데, 축하 감사합니다^^

      2018.12.20 22:29 신고 [ ADDR : EDIT/ DEL ]
  2. 근처 갈만한 거리에 파파이스가 두군데나 있는데 파파이스에서 햄버거를 의식(?)하고 먹은 적은 없는 것 같아요.
    메인을 치킨으로 먹다보니...
    치즈는 그렇다치고 저는 일단 사진으로는 치킨패티가 두툼해서 좋아보이긴 하네요. ^^

    2018.12.20 10:2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파파이스도 맘스터치처럼 치킨이 주이긴 하죠.
      버거도 대부분 치킨버거이고...
      파파이스도 치킨 패티가 상당히 두툼한 편이에요.
      그래서 반 자를 때마다 조마조마해요.
      잘못하면 진짜 난리나거든요.

      2018.12.20 22:30 신고 [ ADDR : EDIT/ DEL ]
  3. 오늘 날씨는 괜찮은데 미세먼지가 안좋다고 하네요.
    마스크 챙기시고 건강도 챙기세요~^^

    2018.12.20 12:1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안 그래도 창밖을 보니까 하늘이 뿌옇더라고요.
      언제쯤 미세먼지 걱정 안 하고 돌아다닐 수 있을지 모르겠네요ㅠㅠ

      2018.12.20 22:30 신고 [ ADDR : EDIT/ DEL ]
  4. 와... 크기가 ㅎㅎㅎ 한입 먹으면 뿌듯해질 정도의 사이즈입니다 ㅎㅎㅎ

    자까지 준비해서 포스팅을 하시다니 대단하십니다 ㅎㅎ!!!

    덕분에 햄버거의 사이즈는 충분히 확인할 수 있었어용 ㅎㅎㅎ

    2018.12.20 13:2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햄버거 종류는 잘 모르지만
    만만한게 롯데리아 거든요~
    저는 그냥 롯데리아 갈래요~~ㅎㅎㅎ

    2018.12.20 13:4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6. 으아니... 저렇게 두툼한데 롯데리아가 나은정도라면 무엇일지 ㄷㄷㄷㄷㄷㄷ

    2018.12.20 14:3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버거 맛 자체는 좋은데, 치즈맛이 잘 안 난다는 의미였어요.
      이거 드시는 분들은 모짜렐라 인더버거처럼 치즈가 쭉쭉 늘어나는 걸 기대하셨을텐데, 그냥 치킨버거에 가깝고 치즈맛이 거의 안 났거든요ㅠㅠ

      2018.12.20 22:36 신고 [ ADDR : EDIT/ DEL ]
  7. ㅎㅎ~
    이거이거 참 먹음직 스러워 보이는데요??!

    2018.12.20 19:1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8. 치즈맛을 즐기려면 롯데리아를 선택해도 되겠네요.
    요새 파파이스 보기가 참 어려운 것 같아요.
    대신 맘스터치가 많기는 하지만요. ㅎㅎ

    2018.12.20 23:0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네, 모짜렐라 치즈맛이 별로 안 나는게 아쉬웠어요.
      방금 만들어서 나온 제품인데도요.
      가짜 치즈썼나? 싶은 생각도 들었어요.
      파파이스는 서울/수도권 지역도 지점 자체가 많지 않아서.. 정말 가기 어려운 거 같아요.

      2018.12.21 11:21 신고 [ ADDR : EDIT/ DEL ]
  9. 파파이스 강원도에 철원에만 있나봐요?;;;;;;;;;;;;
    예전에 의정부 가능역 뒷쪽에 있었는데 지금은 없나봐요 의정부에 ㅠㅠ
    저도 먹어보려면 서울로 가야겠네요;;

    2018.12.20 23:3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찾아보니 정선에 있는 리조트에 하나 있고, 그 외에는 철원 동송읍에 매장이 하나가 있어요.
      딱 봐도 군인 대상ㅋㅋㅋ
      여기서는 2시간 넘게 걸리는데, 하루에 버스가 다섯 대 있드라구요?ㅠㅠ

      2018.12.21 11:23 신고 [ ADDR : EDIT/ DEL ]
  10. 자를 들고 다니시는 치밀함... ㅋㅋ
    덕분에 크기 가늠도 되고 잘봤습니다.
    파파이스 매장이 요즘 잘 안보이는데.. 유니크한 후기네요.

    2018.12.21 00:2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포스팅용으로 쇠자는 늘 갖고 다닙니다.
      '군대 쇠자 무엇?' 이냐면서 나름 화제는 되더라고요ㅎㅎㅎ

      2018.12.21 11:23 신고 [ ADDR : EDIT/ DEL ]
  11. 오~~자까지!!!항상사진찍을때 크기가늠이안되게나와고민이었는데ㅋㅋㄲㅋ
    맛잇겠네요 전 감튀가맛잇어서 파파이스 가끔갔엇는데 요즘많이없어져서 가본지오래됬네용ㅋㅋ전햄버거는 다맛있는거같아요 크크

    2018.12.21 01:2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파파이스랑 맘스터치가 감튀가 유명하죠.
      케이준 시즈닝이 되어 있어서 짭조름하니...
      파파이스 감튀랑 맘스터치 감튀랑 큰 차이가 없으니 아쉬운 대로 맘스터치라도 다녀오셔요ㅎㅎ

      2018.12.21 11:24 신고 [ ADDR : EDIT/ DEL ]
  12. 엄마손길에 너무 좋아하다 보니, 파파이스는 근처에 매장이 있어도 안 가게 되더라고요.
    컨셉은 비슷한데, 갠적 취향은 엄마손길을 더 좋아하거든요.ㅎㅎ

    2018.12.21 16:4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3. 두께가 엄청나네요. 이상하게 파파이스는 안 가게 돼요. 옛날엔 감튀 먹으러 일부러 다녔었는데...맘터 때문인지...ㅎㅎ

    2018.12.22 00:0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